은혜의 샘터

  • 말씀과 기도 >
  • 은혜의 샘터
"순탄한 길을 가려면"
이우진 2018-10-04 추천 0 댓글 0 조회 42

  아브라함의 종 엘리에셀은 아브라함의 며느리감을 구해 오려고

메소보다미아 나홀의 성(城)에 도착해서 간절히 그리고 구체적으로

여호와 하나님께 기도를 드렸는데 그의 기도가 끝나기도 전에 리브가,

곧 아브라함의 며느리감이 그의 시야에 들어왔습니다. 그가 기도한 대로

하나님께서 맞춤형으로 응답해 주셨습니다. 그렇습니다. 오늘도 우리가

그 어떤 길을 출발할 때 또는 그 어떤 일을 시작할 때 먼저 하나님 앞에

기도하고 움직여야 합니다. 일을 행하시는 여호와, 그 일을 성취하시는

여호와이시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기도를 시작할 때 이미 하늘의 천군천사를 동원하셔서

우리가 가야 할 길을 인도해 주시고 만나야 할 일과 사람을 만나게 하십니다.

우리의 기도가 ‘여호와 이레’의 하나님을 기쁘시게 합니다. 살아계신

하나님은 우리의 작은 몸짓과 연약한 음성을 하나도 놓치지 않으십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편견과 선입견을 넘어" 이우진 2018.10.11 0 35
다음글 "기쁨(Ⅱ)-기쁨의 비결" 이우진 2018.09.27 0 49

31125 충남 천안시 동남구 신원3길 28 (원성동, 은혜침례교회) TEL : 041-573-1372 지도보기

Copyright © 은혜침례교회. All Rights reserved. MADE BY ONMAM.COM

  • Today2
  • Total106,118
  • rss
  • 모바일웹지원